로고

대구 중구, 대프리카 찜통날씨 북카페서 날려버리세요

큰글자 도서 및 만화책 코너 신설 운영, 스마트폰 급속 충전기 완비

금승한기자 | 기사입력 2024/07/08 [10:48]

대구 중구, 대프리카 찜통날씨 북카페서 날려버리세요

큰글자 도서 및 만화책 코너 신설 운영, 스마트폰 급속 충전기 완비

금승한기자 | 입력 : 2024/07/08 [10:48]

 

대구 중구(구청장 류규하)는 청사 1층을 주민휴식공간인 북카페로 운영하고 있다.  

   

 청사 1층은 지난 2018년 북카페 형태의 아늑한 공간으로 꾸몄다. 북카페에는 1천 6백여 권의 책을 구비하고 있고, 책꽂이 앞에는 누구나 자유롭게 책을 꺼내 읽을 수 있게 크고 작은 테이블이 배치돼 있다.

 

 북카페는 구청을 개방하는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한다. 조용히 책을 읽던 기존의 도서관과 달리, 주민들이 만나 서로 교류하고 책을 읽는 소통의 공간이다. 또한, 무더운 여름철에는 시원하고 쾌적한 쉼터로서 어르신들이 더위를 피해 편안하게 책을 읽으며 휴식을 취할 수 있는 공간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특히 올해는 주민참여예산으로 ‘큰글자 및 만화책’ 코너를 신설해 운영한다. 북카페 주요 이용계층인 어르신을 위한 큰글자 도서를 비롯해 영유아들도 함께 읽을 수 있는 만화책 2백여 권을 구비해 전세대가 이용할 수 있는 도서공간으로 새롭게 단장했다. 뿐만아니라 스마트폰 급속 충전기를 설치해 방문자들에게 보다 편리한 독서 환경을 제공한다.

 

 류규하 중구청장은 “북카페는 책을 읽는 도서관 역할뿐만 아니라 동네에서 편하게 휴식할 수 있는 마을 사랑방 역할의 공간”이라며 “앞으로도 지역주민들이 더 많이 찾아오는 휴식공간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